불교총지종

종단기사모음

불교총지종은 ‘불교의 생활화, 생활의 불교화’를 표방하고 자리이타의 대승불교 정신을 일상에서 실천하는 생활불교 종단입니다.

BBS - 총지종, 종조 원정대성사 새 진영 봉안..."수행과 신심 점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총지종 조회201회

본문


< 앵커 >

불교총지종이 종조 원정대성사의 새 진영을 원정기념관에 봉안하고, 제114주년 종조탄신제를 봉행했습니다.

창종 50년에 맞춰 종조 진영불사를 마무리한 총지종은 올해 종단발전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할 것으로 보입니다.

홍진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리포터 >

불법승 구호가 서울 역삼동 원정기념관에 울려 퍼지자총지종의 종조 원정대성사의 새로운 진영이 세간에 나타났습니다.

114주년 종조 탄신일에 맞춰 진영불사를 회향한 총지종은 창종 50년 종조의 가르침을 되새겼습니다.

[법공 대종사총지종 종령]

호국불교와 진언밀교의 가르침으로 중생을 구제해야겠다는 대자대비의 서원을 세우시고 불교총지종을 창종하셨습니다.”

한국전쟁의 혼란한 시기 원정대성사는 밀교의 가르침으로 중생제도에 나섰습니다.

1972년 총지종 창종 이후 1980년 세연을 다 할 때 까지, 한국밀교 중흥을 위해 정진했습니다.

총지종은 새롭게 모셔진 종조 진영 앞에서 수행과 신심을 점검하고 종단발전을 서원했습니다.

[인선 정사총지종 통리원장]

새로 모셔진 대성사님 앞에서 우리는 다시 한 번 수행과 신심을 점검해보고살아있는 것을 자비로 대하고 지혜를 향해 나가야 한다는 생전 가르침을 되새기며감사와 다짐의 불공을 올리는 시간을 가져야 할 것입니다.”

총지종은 7개월여에 걸쳐 종조진영을 제작한 이철규 작가와 진영불사를 이끈 갤러리 세인 대표 정영숙 박사에게 감사패를 전달했습니다.

이에 앞서 총기 50년 신축년 신년하례법회와 안성정사의 기로진원식을 봉행했습니다.

[스탠딩창종50년을 맞아 조성된 종조 진영은 창종 정신 속에 종단발전을 서원하는 원동력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서울 역삼동 총지사에서 BBS NEWS 홍진호입니다.

(영상취재=남창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