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총지종

총지종보 연재글

불교총지종은 ‘불교의 생활화, 생활의 불교화’를 표방하고 자리이타의 대승불교 정신을 일상에서 실천하는 생활불교 종단입니다.

신교수의 긍정심리 | 경청의 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총지종 작성일19-01-25 17:09 조회541회

본문

경청의 힘

 

 

우리가 때로 꽃과 나무와도 소통이 되는데, 사람끼리 왠지 소통이 되지 않을 때가 있습니다. 하물며, 식물하고도 소통이 되는데 사림끼리 소통되지 않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사람은 저마다 입장이 다르고 취향도 다르고 가치관도 다른데, 내 위치, 내 입장, 내 취향, 내 가치관에서 내 식대로 하려고 하니깐 소통이 어려운 것입니다. 소통은 상대가 내 말을 듣고 이해해주는 것이 아니라, 내가 상대의 말을 잘 듣고 이해해주는 것입니다. 법륜 스님

 

미술관에서의 일이다. 오후에 인근 미술관에 들러 미술품을 감상하고 있는데 초등학생을 데리고 온 교사가 눈에 들어왔다. 그는 초등학생 눈높이만큼 몸을 낮추어 그림을 설명해 주고 있었다. 자신의 힘든 것보다 아이의 입장을 가장 먼저 고려한 행동이다.

 

요즈음, TV를 보면 말을 잘하는 사람이 인기이며, 말잘하는 사람들을 우리는 부러워하면 닮으려고 노력한다. 그래서 화법학원도 있고 잘말하는 기술에 대한 베스트셀러 책도 많이 출간되었다. 하지만, 세상을 살아가다보면 말 잘하는 사람보다 내 말을 잘 들어주는 사람이 더 편안하게 느껴진다. 이러한 점에서, 자신을 표현하고 홍보하는 것을 중요시하는 요즈음에 상대방의 이야기를 잘 들어주는 경청의 중요성은 더욱 커진다.

사람과의 대인관계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대화이고, 대화의 기술 중에 가장 중요한 것이 경청이다. 경청(Listening)은 듣기(Hearing)의 반응 활동이며, 경청은 청각을 통해 전달된 소리가 담고 있는 메시지를 평가하고 판단하는 활동을 의미한다. 경청을 한자로 풀어보면, (기울어질 경). (들을 청)으로 말을 듣는 것뿐만 아니라 마음을 기울이고 내면에 깔려 있는 의미를 파악하여 듣는 것을 말한다.

귀 기울여 듣는 경청은 타인에 대한 이해와 공감의 기초가 된다. 경청을 하기 위해서는 감정이입을 하면서 듣고, 수용적으로 들어야 한다. 특히, 그 사람의 이야기에 집중하면서 관심을 보이는 것도 중요하다. 경청 능력을 향상시키는 구체적인 전략으로는 ENCOURAGES' 기법이 있으며, 이를 실생활에 활용하면 경청과 대인관계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다.

 

사람이 살아가다 보면, 가까운 사람과 갈등/싸움이 있을 때, 경청의 중요성은 더욱 커진다. 갈등/싸움의 원인은 일반적으로 자신의 입장만 내세워 상대방의 주장에 공감하지 못하고 상처를 주는 것이다. 이러한 갈등/싸움의 상황에서는 감정에 휘말려 이성적인 판단이 어려울 때가 많으며, 나중에 후회될 말을 많이 하게 된다. 이 때 상대방의 입장을 이해하고, 공감을 한 다음에 잘못한 부분에 대해서는 충분한 사과를 한 후, 자신의 의견을 제시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다.

 

최고의 대화 방법은 귀 기울여 듣는 것이다. 우리의 입이 하나이고 귀가 둘인 것은 적게 이야기하고 많이 들으라는 의미일지 모른다. 가족, 동료, 친구들과 갈등이 있다면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그 사람의 이야기에 귀 기울여 보자. 그럼 보이지 않는 것이 보이기 시작할 것이다.